찰나(刹那)와 겁(劫) 중 어느 것이 더 길까?

January 19, 2012 § Leave a comment

주어진 찰나(刹那)의 지점 혹은 구간에서 보면 찰나(刹那)나  겁(劫)이나 모두 똑같이 존재하고,

영원의 입장에서 보면 찰나(刹那)나 겁(劫), 모두 유한한 기간, 오십보 백보

고로 막상막하

 

천재와 바보를 비교하는 것과 같은건가?

Advertisements

Le Réel comme un dispositif immersif

January 14, 2012 § 1 Comment

Le Réel comme un dispisif immersif

Where Am I?

You are currently browsing the writings category at sunkyung o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