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y 31, 2012 § Leave a comment

Embodied cognition이나 extended cognition이라는 개념이 흥미로운 것은, body-mind dualism이나 person-environment dualism에서 벗어나거나 벗어날 수 있는 단초라는 것이다. 동양에서 보는 사람과 우주와의 관계와 훨씬 비슷해진다. 비록 이 개념들의 끝이 온몸에 chip과 기계덩어리를 장착한 인간과 무선통신망으로 이루어진 환경이 될 수도 있지만… 탯줄을 끊고 나왔을 때 그대로의 사람도 있는 그대로의 자연과 충분히 교감할 수 있는데…氣…그럼 理는 뭐지? 동양철학도 이분법에 바탕을 뒀었나?

Advertisements

Tagged: , , ,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What’s this?

You are currently reading . at sunkyung oh.

meta

%d bloggers like this: